컨텐츠 바로가기 영역
본문으로 바로가기
주메뉴로 바로가기



HOME 홍보마당 보도자료

보도자료

"유국희 원자력안전위원회 위원장, 한전원자력연료㈜ 방문하여 방사성폐기물 저감 공정 현장 점검" 상세보기
유국희 원자력안전위원회 위원장, 한전원자력연료㈜ 방문하여 방사성폐기물 저감 공정 현장 점검
작성자
KNF
게시일
2023-03-27
조회수
1,817

유국희 원자력안전위원회(이하 원안위) 위원장은 지난 24국내 유일의

원자력연료 설계제조서비스 업무를 수행하는 한전원자력연료(사장 최익수)에 방문하여 방사성폐기물(이하 방폐물) 저감 공정 현장을 점검했다.

 

한전원자력연료는 국내 원전 25기 및 아랍에미리트(UAE) 바라카 원전에 원자력연료를 생산공급하고 있다. 이 과정에서 작업복장갑플라스틱 등 방사능 농도가 낮은 중저준위 방폐물이 연간 약 1,300드럼(200 external_image 기준) 발생하며, 열분해감용, 금속용융제염 등을 통해 약 1,200드럼을 저감하고 있다.

 

이날 유국희 위원장은 열분해감용, 금속용융제염 방폐물 처리공정 방폐물 저장고를 살폈다. 특히 국내 최초로 개발하여 BIXPO 한전 국제발명특허대전에서 금상을 수상한 난처리 금속폐기물 제염기술인 고강도 집속초음파 제염공정에 대해서도 점검했다.

 

위원장은 현장에서 방사선으로부터 국민의 건강을 보호하고 환경을 보전하기 위해 우리나라의 원자력 위상에 걸맞은 방폐물 관리 능력을 확보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에 최익수 한전원자력연료 사장은 친환경 방폐물 저감활동과 혁신 기술 개발을 통해 방폐물을 저감하고 있으며, 지속적인 기술 개발로 방폐물의 환경영향을 최소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자료] 최익수 한전원자력연료 사장(오른쪽에서 세 번째)이 유국희 원자력안전 위원회 위원장(오른쪽에서 다섯 번째)에게 방폐물 처리공정을 설명하고 있다.